메뉴 건너뛰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5 국정교과서 내용 무엇이 잘못돼 폐지하나 2017.05.20 25
84 국정 역사교과서 폐기? 2017.05.13 23
83 김태익, "檢定 역사 교과서, 제 눈의 들보는 안 보고" 2017.01.08 73
82 강규형, "'대한민국 수립'에 대한 의도적 기억상실증," 2017.01.08 75
81 이인호, "국민과의 역사 교과서 약속 지켜라" 2016.12.06 86
80 "좌편향 역사 교육 바꿀 가능성 보여준 새 역사 교과서" 2016.12.06 78
79 대한민국 건국 = 항일 + 반공 2016.09.22 75
78 정경희, 강규형, "한국사 교과서 이렇게 왜곡됐다." 2015.11.13 258
77 김용식, "민중민주주의 사관 비판." 2015.11.13 247
76 전희경, "헌법가치에 충실한 교과서 새로 만들자." 2015.11.13 334
75 류근일, "'역사 전쟁'하려면 새누리당부터 혁신해야." 2015.11.13 153
74 조선일보, 교수 및 퇴직 교장들의 지지 선언 2015.10.25 221
73 교학연, “친북반미선동 역사교과서가 대한민국의 역사교과서인가!,” 2015.10.25 172
72 강규형, “한국사 檢定 현장에서 겪은 황당 표결,” 2015.10.25 199
71 류근일, “‘검은 神話’가 먹칠한 국사교과서 그냥 둘 수 없다,” 2015.10.25 180
70 권희영, "교과서 국정화, 민중사관의 카르텔을 깨는 첫걸음이 되어야," 2015.10.25 216
69 조선일보, 좌(左)편향 교과서 현황 2015.10.25 253
68 조갑제닷컴, “고등학교 한국사 교과서 집필진과 좌경화 사례.” 2015.10.25 220
67 조갑제닷컴, "대한민국 교과서 아니다." 2015.10.25 164
66 조우석, "국사교과서 전쟁" 2015.09.18 229
65 류근일, "바른 역사관이 필요하다" 2015.09.18 106
64 양동안, "김구는 대한민국의 국부가 될 수 없다" 2015.09.18 297
63 정경희, "민중사학자들에게 휘둘리는 國史 검정교과서" 2015.09.17 109
62 박정훈, 6․25를 "위대한 항미원조(抗美援朝) 전쟁"이라 했던 시진핑 2014.12.02 350
61 곽수근, “역사 교과서만 문제인가,” 2013.10.22 593
60 류근일, “대한민국은 어떤 나라로 탄생했나,” 2013.10.04 504
59 조선일보 사설, “이런 歷史 교과서로 건전한 대한민국 국민 기를 수 있겠나,” 2013.10.04 536
58 김대중, “'이석기'는 배우일 뿐, 감독은 '역사 교과서'다,” 2013.10.04 526
57 이계성, “반역교과서가 된 국어 국사 교과서 국정으로 전환하라,” 2013.07.16 660
56 김주년, “대통령들은 6․25를 이렇게 말했다,” 2013.07.09 595
55 유석재, “남침 유도설 등 수정주의 시각, 교과서엔 여전,” 2013.07.09 635
54 김상원, “북한군 전차 242대 vs 국군 0대,” 2013.07.09 610
53 강규형, “현대史 전문가 강규형 교수가 들려주는 6․25의 진실,” 2013.07.09 592
52 조선일보 사설, “남로당式 史觀, 아직도 중학생들 머릿속에 집어넣다니,” 2013.07.09 536
51 조선일보 사설, “현대史를 '총칼 없는 백년 전쟁'으로 몰아가는 좌파,” 2013.07.09 561
50 강규형, “일부 국사학자의 왜곡된 역사 인식,” 2013.07.09 560
49 조선일보 사설, “현대史를 '총칼 없는 백년 전쟁'으로 몰아가는 좌파,” 2013.07.09 535
48 한국 현대사의 심각한 문제 2013.03.04 550
47 민족, 민중이라는 말의 혼란 2013.03.04 554
46 "스탈린과 6.25" 2011.09.29 698
45 현대사, "좌파들의 운동장" 2011.09.21 629
44 "흐루시초프의 회고록" 2011.08.11 810
43 강철환, "6․25 전쟁의 '불편한 진실" 2011.07.07 684
42 6.25는 '자유수호전쟁'이었다 2011.01.21 778
41 ‘6․25, 美 도발 때문에 北이 침입’이라 가르치는 선생들 2010.12.16 679
40 좌파 학자들의 역사 왜곡 막아야 2010.07.20 967
39 스탈린․김일성이 한국전쟁 일으켜 2010.07.04 1090
38 ‘김일성에 전쟁 책임’--60代 이상 70%, 20代는 42% 2010.07.04 977
37 내 어릴 적 공산 치하 석 달 2010.07.04 1159
36 6․25에 관한 '記憶의 전쟁' 2010.06.30 999
35 역사를 어지럽히지 말라 2009.12.16 928
34 6.25전쟁의 역사 바로 전해야 2009.07.09 903
33 "아는 것과 다른 맥아더의 한국전쟁" 2008.09.12 1194
32 "역사교과서 고쳐야" 2009.01.29 799
31 "고등학교 현대사 특강에 임하는 우리의 입장" 2009.01.23 858
30 금성출판사 근현대사 교과서 문제 2009.01.12 1085
29 초등생 1/3이 '6·25는 한국도발'로 알게 한 역사교육 2008.12.24 854
28 필자들이 수정 거부한 '금성 교과서' 법대로 처리하라 2008.12.24 820
27 좌편향 교과서 기승 부릴 때 역사학계는 왜 잠잤나 2008.12.24 884
26 교과서 개정은 국가의 원상회복 2008.10.22 772
25 왜곡된 역사 교과서 퇴출 운동을 2008.10.22 846
24 교육부 편수팀을 교체하라 2008.09.03 803
23 신의주 반공 학생의거 2008.07.30 938
22 6.25 전쟁사진 화형식 2008.07.30 842
21 6.25를 생각한다 2008.07.30 823
20 청소년 51.3%, 6.25가 북한에 의한 남침인 것 몰라 2008.07.30 924
19 김형좌 목사의 6·25 증언 2007.08.14 805
18 6·25당시 좌익, 양민 앞세워 관공서 습격 2007.08.14 818
17 김일성 6·25작전계획, 소련에서 작성· 보천보전투 조작 사실 재확인 2007.05.16 954
16 美軍 6·25전쟁 때 人命손실 총 6만여 명 2007.04.14 930
15 6.25가 내전(內戰)이라니 2006.12.02 818
14 국정교과서 왜곡 심해질 전망 2006.10.13 799
13 ‘편향된 현대史’ 우리 교과서 바로잡자 2006.05.30 756
12 빨치산, 6.25사변 때 13만 주민 학살 2006.05.16 859
11 한국정치학회의 해방전후사 새로 쓰기 2006.05.16 716
10 김일성, 독립운동가로 볼 수 없어 2005.11.16 753
9 강정구교수의 ‘한국전’ 왜곡 2005.11.12 757
8 한국인이여, 현대사를 사랑하라 2005.11.12 754
7 주한 영국 대사의 공개서한 2005.11.12 794
6 맥아더 양민학살 주장, 北선전戰 따라가는 꼴 2005.11.12 753
5 의리도 모르는 국민이 되지 말자 2005.11.12 804
4 이념적으로 혼란된 광복 60주년 2005.11.12 740
3 ‘맥아더가 양민학살 명령’ 노래 근거있나? 2005.11.12 840
2 운동권, 왜 갑자기 ‘맥아더 동상’을? 2005.11.12 728
1 미국의 6·25 참전의 의미 2005.11.12 733

주소 : 04072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26 (합정동 364-1)ㅣ전화 : 02-334-8291, 334-9874ㅣ팩스 : 02-337-4869ㅣ이메일 : oldfaith@hjdc.net
Contact oldfaith@hjdc.net for more information.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