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화유적 고궁을 누더기 만든 민노총, 보고만 있는 정부


[사설: "문화유적 고궁을 누더기 만든 민노총, 보고만 있는 정부," 조선일보, 2019. 8. 16, A31쪽.]          → 민노총

국립민속박물관·국립중앙박물관·국립현대미술관을 비롯한 문화체육관광부 소속 건물 여덟 곳에 민노총 현수막 80여개가 내걸렸다. '명절 상여금 120% 지급하라' '정규직 전환 쟁취하자'는 등의 문구를 적은 빨간색·녹색 문양의 대형 현수막들이다. 고궁과 미술관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은 휴대폰으로 현수막이 덕지덕지 붙은 풍경을 찍어가고 있다.

현수막들은 민노총 산하 공공노조운수, 공공연대노조, 전국대학노조, 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 등 4개 노조가 연합한 교섭노조연대가 지난 6월부터 내걸었다고 한다. 지난해 문체부는 산하 18개 기관에서 식당·청소·경비 등의 업무를 하는 비정규직 기간제 근로자들을 무기계약직으로 전환해주었는데, 이들을 다시 정규직으로 만들어달라는 것이다.

아무리 막 나가는 민노총이라 하지만 할 수 있는 일이 있고 해선 안 되는 일이 있다. 고궁, 미술관은 외 국 관광객들이 가장 많이 찾는 곳이다. 외국인들은 문화재 건물에 붙은 현수막들을 보고 한국을 어떤 나라라고 생각했겠나. 민노총이 청와대 앞길 등 곳곳을 텐트 치고 점거해왔지만 문화유적인 고궁에까지 돈 내놓으라는 플래카드를 걸다니 말문이 막힌다.

민노총 현수막이 고궁까지 점거했는데도 문체부는 본체만체한다. 우파 단체가 이런 일을 벌였다면 당장 떼어냈을 것이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8/15/2019081501863.html



번호 제목 조회 수
25 노조에 백기 투항하고 출근 허락받은 낙하산 은행장, 이게 나라 꼴 12
24 삼성에도 민노총 들어서면 세계 1등 유지되겠나 11
23 영화 보며 車 조립, 국민이 왜 이런 차 타야 하나 14
22 4조 적자 건보공단이 실현해가는 '망조 사회주의' 28
21 상위 10% 노조가 노동정책 좌우… 90% 노동자·자영업은 소외됐다 23
20 171일:2시간:0 31
19 경쟁국에 '합병 반대' 부탁, 대우조선 노조의 매국 행위 28
» 문화유적 고궁을 누더기 만든 민노총, 보고만 있는 정부 33
17 "1만4000명 하청업체 임금도 회사가 책임지라"는 현대重 노조 27
16 민노총 일상적 불법에 침묵하는 대통령, 野 천막엔 "불법 안 돼" 40
15 감금·폭행은 일상, 이젠 "가족 죽이겠다" 협박까지 한 민노총 43
14 민노총 또 기자 감금·협박, 경찰은 또 팔짱 끼고 구경 32
13 '우리 건드리면 큰일 난다 느끼게 하겠다' 적반하장 민노총 24
12 전국 공사 중단시키는 노조, 노조 권력 특별 대우하는 법원 36
11 노조 폭력으로 전쟁터 변한 울산, 입 닫은 대통령·정부 43
10 법원의 명령을 '휴지 조각' 취급한 민노총 30
9 文 정부 정치 목적 민노총 우군화, 우리 경제가 대가 치른다 31
8 경찰 때리고 법원 비웃는 노조, 이것도 나라인지 44
7 법 집행 부산시장이 '불법'에 사죄, 세상에 이런 나라가 있나 36
6 민노총 이젠 경찰서 안에서도 폭행한다 36

주소 : 04072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26 (합정동)ㅣ전화 : 02-334-8291, 334-9874ㅣ팩스 : 02-337-4869ㅣ이메일 : oldfaith@hjdc.net
Contact oldfaith@hjdc.net for more information.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