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증거엔 한마디 못하면서 “진실” 대사만 외는 사람들

[사설: "증거엔 한마디 못하면서 “진실” 대사만 외는 사람들" 조선일보, 2021. 73 28, A39쪽.]

대통령 선거 여론 조작으로 유죄가 확정된 김경수 전 경남지사가 “진실을 밝히지 못했다고 해서, 진실이 바뀔 수 없다는 점을 다시 한번 분명하게 말씀드린다”며 “외면당한 진실이지만 언젠가는 반드시 제자리로 돌아올 것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대법원 판결 직후에도 그는 ‘진실’이란 말을 반복했다. 지지자들이 “김경수는 무죄”라고 외쳤다.

6년 전 한명숙 전 총리의 수감 장면을 다시 보는 듯했다. 한 전 총리는 구치소 앞에서 “사법 정의가 이 땅에서 죽었기 때문에 상복을 입었다”며 “나는 결백하다”고 했다. 오른손엔 성경, 왼손엔 백합꽃을 들었다. 동료 국회의원들이 곁에서 눈물을 흘렸고 지지자들은 “한명숙은 무죄”라고 외쳤다. 그는 ‘임을 위

한 행진곡’을 들으면서 구치소에 들어갔다. 대법원의 유죄 판결 직후엔 “역사와 양심의 법정에선 무죄”라고도 했다. 지난달 출간한 자서전 ‘한명숙의 진실’에서 그는 다시 결백을 주장했다.

법원은 증거를 토대로 진실에 다가가 유무죄를 판단한다. 그런데 김경수나 한명숙씨는 법원에 제출되고 사실로 인정된 유죄의 증거에 대해선 한마디도 하지 않는다. 대법원은 김 전 지사와 일명 ‘드루킹’ 일당이 주고받은 수많은 비밀 메신저 기록을 증거로 인정해 그가 여론 조작 프로그램 ‘킹크랩’ 개발 계획과 댓글 조작에 가담했다고 판결했다. 드루킹 일당이 “김 지사에게 킹크랩 기능을 보고했다”며 주고받은 문서도 증거로 인정됐다. 김씨는 대법원 판결 후 이 팩트들을 반박하지는 못하면서 “진실”만 말한다. 마치 연극 대사를 읊는 것 같다. 한 전 총리는 건설업자의 1억원 수표가 동생의 전세 자금으로 쓰인 결정적인 증거를 명확하게 해명하지 않고 있다. 여권에 호의적인 법조인들조차 이 증거들을 보면 할 말을 잃는다고 한다. 그러면서 “진실” “결백” 운운한다. 자신의 범죄를 정치로 덮으려는 것이다.

조국 전 법무장관은 하루 300번 법정 증언을 거부한 적이 있다. 진실을 밝히는 법원에선 침묵하다가 회고록을 내고 “저주의 굿판에 온 가족이 희생됐다”며 결백을 주장했다. 그러면서 아내가 1심 법원에서 유죄 선고를 받았을 땐 증거에 대한 반박은 없이 “피할 수 없는 운명” “더 가시밭길을 걸어야 할 모양”이라며 감정에 호소했다. 그는 자녀 입시 비리, 펀드 투자, 뇌물 수수, 감찰 무마 혐의 등으로 재판을 받고 있다. 울산 선거 공작, 불법 출금 사건에도 가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정권 사람들은 중대 범죄조차 현란한 수식어와 말의 성찬으로 넘어갈 수 있다고 믿는 모양이다.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자유대한민국 수호] 우리가 좌파를 반대하는 이유 [1] 290
공지 [자유대한민국 수호] '세상은 이념 전쟁 중--우퍄냐? 좌파냐?' 482
공지 [좌파정권] 현 정권의 문제 988
공지 [자유대한민국 수호] 자유 우파가 무엇이고, 좌파가 무엇인가? 1125
공지 [전체] 현대사회문제--주제들 1073
공지 [전체] 현대사회문제--추천사이트들 1815
공지 [자유대한민국 수호] 자유민주주의를 사랑하는 자들은 단합해야 1361
33 [안보] 美 정책 순위서 한반도 문제 밀려난 건가 new 0
32 [안보] “북 공작원 靑 근무” 고위 탈북자 증언, 과거 얘기만은 아닐 수도 new 0
31 [자유대한민국 보수] 이건희 폭탄 발언 26년 ‘정치는 4류에서 G류로’ new 0
30 [좌파정권, 대장동사건] ‘대장동, 큰 게 있다’ 느낌 확 온 순간들 new 0
29 [대장동사건] 李 지사 측근들 줄줄이 대장동 특혜, 어떻게 설명할 건가 new 0
28 [대장동사건] 성남시청 압수수색 미적대는 검찰, 국민은 73%가 ‘특검 찬성’ new 0
27 [대장동사건] 이재명 지사, 국민의 수준을 묻는다 new 0
26 [대장동사건] ‘대장동 부패 공동체’ 국정 농단 new 0
25 [경제파탄] 세금으로 단기·가짜 일자리 양산해도 3040 고용은 OECD 바닥권 new 0
24 [탈원전] 원자력 부흥시켜 에너지난과 기후 위기 넘겠다는 유럽 new 0
23 [북핵문제,안보] 美전문가들 “한국은 독자 핵무장하고 미국은 지지해야” 17
22 [탈원전] 기업 잡을 공상소설 ‘탄소중립안’ 문외한 文 한마디로 바뀌었다니 12
21 [좌파정권, 교육] 엉터리 제도로 돈 주체 못하는 교육청들, 돈 뿌릴 데 찾느라 난리 15
20 [좌파정권, 교육] 예산 남은 교육청, ‘묻지마 지원금’ 4700억 뿌렸다 11
19 [좌파정권] 초중고생 3분의1 줄었는데 교육청 예산 2.4배로 늘어 13
18 [경제파탄] 공기업 영업이익률 5년새 3분의 1토막 14
17 [경제파탄] 공공기관, 세금 100조 먹는 하마 됐다 12
16 [좌파정권] 대법원은 국민의 지성이 두렵지 않은가? 19
15 [대북관계, 좌파정권] 北은 돈 안주면 절대 정상회담 안 한다, 예외는 없다 13
14 [좌파정권] 정권 말 ‘알박기 인사’ 이어 ‘스텔스 낙하산’까지 14
13 [좌파정권] 수백억 혈세 펑펑 쓰는 과거 조사위, 친여 인사들 취업과 돈줄로 13
12 [탈원전] 태양광 풍력 ‘전력 저장 비용’만 1200조원 나오자 숨기고 거짓말 13
11 [자유대한민국 보수] 미·중 대결 격랑 속 한국의 나홀로 외교 19
10 [자유대한민국 보수] 늑대가 자기들은 안 잡아먹을 줄 아나 22
9 [경제파탄] 초단기 알바 160만명 사상 최대, 홍남기는 “99.6% 고용회복” 12
8 [언론중재법, 좌파독재] 언론중재법 강행 처리를 주장하는 L교수님께 12
7 [좌파정권, 기본소득] "기본소득, 복지의 탈을 쓴 막대한 증세다" 23
6 [좌파독재] "언론징벌법’, 파시즘으로 가는 길" 21
5 [안보] 美 전술핵, 한반도 배치 필요하다 11
4 [좌파정권] ‘이상직 언론봉쇄법’ 통과되면 한국은 언론자유국 아니다 17
3 [좌파독재] ‘언론징벌법’ 있으면 조국·울산·윤미향·유재수·이상직 비리 드러났겠나 28
» [드루킹여론조작] 증거엔 한마디 못하면서 “진실” 대사만 외는 사람들 20
1 [4.3사건] 문 대통령의 제주 4.3추모사는 헌법 위반이다 51

주소 : 04072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26 (합정동)ㅣ전화 : 02-334-8291, 334-9874ㅣ팩스 : 02-337-4869ㅣ이메일 : oldfaith@hjdc.net
Contact oldfaith@hjdc.net for more information.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