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왕의 재정학교(김미진 간사)'의 성경적 오류에 대해  

저는 왕의 재정학교 사역에 대하여 제가 아는 한 잘못된 부분을 짚고 넘어가려 합니다. 김미진 간사님께서 꼭 보시길 바랍니다.

저희 교회에서 김미진 간사님의 영상을 9주에 걸쳐서 보여줘서 어쩔수 없이 보게 되었습니다. 제 개인적인 견해로는 김미진 간사님이 여호와 하나님을 너무 단편적으로 제한하여 전하고 계신다는 생각입니다. 자신의 경험으로 하나님을 재단하여 이렇게 하면 하나님이 이렇게 하신다는 법칙을 전해서 간증하는 것은 너무나도 위험합니다.

우리가 성빈이나 성부로서 나누고 섬기면서 좋은밭에 투자하는 개념..옳은 것이지만. 하나님께서 그에 따라 축복하실 수도 있고 안하실 수도 있습니다. 그것은 하나님의 주권입니다.

질병은 하나님의 뜻이 아니지만 기도하여 치유를 받는 사람이 있고 아닌 사람도 있습니다. 다 각 상황과 개인마다 하나님의 뜻이 있으며 하나님의 주권입니다. 김미진 간사님에게 역사하신 하나님을 모든 성도에게 적용해서는 안됩니다.

김미진 간사님의 왕의 재정강의가 성도들의 헌신에 의한 헌금이 필요한 한국교회의 필요와, 하나님의 넘치는 축복..물질축복을 원하는 성도들의 필요와 맞아 떨어져 이렇게 활발하게 성장하고 있다고 보여집니다. 이제까지는 제 개인적인 의견입니다.

제가 정말 이 글을 쓴 이유는..성경을 근거로 강의하시려면 성경을 제대로 전해주시기 바랍니다.
학개를 예로 드셨어요. 김미진 간사님은...이스라엘이 포로에서 귀환해서 와서 바로 자기들 집을 지어서 하나님께서 성전을 먼저 짓지 않은 것을 책망하신 것이 학개이고..성전재건을 재촉하신 하나님께서 이방의 보배가 모여들 것을 약속하셨고...실재로 그렇게 되었다고 말씀하셨죠. 고레스가 물질도 지원해주게 되었고요.

잘못되었습니다. 일단 학개의 배경은 에스라서입니다. 에스라를 읽으시면 배경을 잘 아실수 있습니다. 고레스왕이 이스라엘 백성들을 귀환시키며 금전적 지원을 했습니다. 귀환한 이스라엘 백성들은 자기 집을 짓기도 전에 성전을 먼저 짓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나 성전재건에 동참하기를 거절당한 사마리아인들의 고발로 성전재건공사가 법적으로 금지되어 중단됩니다. 어쩔수없이 이스라엘은 중단된 동안 자신들의 집을 지으며 농사를 시작했고 십수년이 지난뒤 학개가 나타나 말씀을 전한 것입니다. 이것은 이스라엘이 성전재건을 위해서 왕이 바뀌어도 다시 시도하지 않고 안주하려는 태도에 경각심을 일으킨 것이고 ..이스라엘은 다시 성전재건을 하죠. 솔로몬 성전보다 초라한 규모에 실망한 이스라엘에 하나님께서 이방의 보배가 보여들 것과 금과 은은 모두 내것이다...김미진 간사님이 자주 인용하시는 말씀이 여기에서 나오죠. 이전 솔로몬 성전의 영광보다 이 성전의 영광이 더할것이라고도 말씀하시죠. 그러나 이것은 문자적 의미가 아니라 종말론적 의미입니다. 사실 그 이후로 이방재물이 예루살렘에 몰려온 적도 없으며 재건된 이 성전은 AD70년에 파괴되었습니다.
학개서 마지막에 당시 유다 정치적 지도자였던 다윗의 후손 스룹바벨에게 이방민족들을 하나님께서 심판하실 것과 스룹바벨을 여호와의 인장으로 삼으실 것, 곧 왕권의 존속을 약속하셨습니다. 그러나 스룹바벨은 다윗의 왕조를 잇지 못했고 다윗의 왕권은 다시 회생하지 못했으며 오히려 이스라엘은 로마의 지배를 받게 됩니다.
학개서에서 말씀하신 하나님의 신탁은 종말론적인 의미에서 해석되어야하지 문자적으로 이방의 모든 보배를 실제로 옮겨오셔서 성전을 짓게하셨다는 근거없는 말씀을 하시면 안됩니다.
왕의재정학교 프로젝트는 개인적으로 현재 기복주의적이고도 성경적 근거도 없는 성전중심주의의 한국교회 상황을 더욱더 부추기는 암적 프로젝트라고 생각하지만

이건 저의 개인적인 의견이라고 하더라도 성경을 왜곡해서 하나님의 속성을 ‘축복하시는 하나님’의 주제에 모든 것을 짜맞추지 마시길 부탁드립니다.

우상숭배가 다른 것이 아닙니다. 가나안 땅에 들어간 이스라엘 백성들은 우상숭배하면서도 여호와 하나님을 섬겼습니다. 다만 잘못된 이해의 여호와를 섬기는 것입니다. 우리도 여호와 하나님을 섬긴다고하면서 성경의 진짜 여호와 하나님을 전하며, 그 하나님을 섬기는 것인지 돌아봐야 합니다.

경험과 하나의 속성에 짜맞춰진 여호와 하나님을 전하고, 믿는 것이라면 우상숭배와 다를 바 없습니다. 지금이라도 다시 시정부탁드립니다.

작성자 출처: 새싹에 물주는 하녀, "'왕의 재정학교(김미진 간사)'의 성경적 오류에 대한 건의"

http://blog.naver.com/lovemeqqq/220014231172

2014. 05. 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온라인 예배 시간과 헌금 방법 안내 oldfaith 2020.09.12 23
공지 김효성 목사 자료내려받기 oldfaith 2020.04.29 69
공지 김효성 목사 저서 구입안내 oldfaith 2020.04.29 46
공지 게시판 사용자에게 oldfaith 2018.11.14 177
74 목사님 의 조직신학 인터넷 강의 를부탁드림 선교 2020.10.21 4
73 조상의 죄책을 후손이 담당하는지 여부 / (출20:5)과 (겔18:20)의 모순관계 홍준석 2020.10.16 11
72 에스겔32장 지옥 묘사에 관한 질문. [1] 홍준석 2020.09.22 27
71 감사합니다. 박진호 2020.09.06 30
70 궁굼합니다 [4] 사랑해요 2020.07.31 101
69 우한 폐렴의 창궐에 대한 소고 2 남은자 2020.04.07 86
68 우한 폐렴의 창궐에 대한 소고 남은자 2020.03.30 73
67 목사님. 자유주의 를 표방한 교회와 교인이 있을수 있는지요. [6] 요한 2019.12.31 242
66 근본주의적 장로교회의 필요성 [4] oldfaith 2019.09.07 325
65 일부다처제에 대한 저의 글인데 어떤지요... [2] 홍준석 2019.09.03 307
64 칼빈의 입장 중 오류에 관하여 ... [1] 홍준석 2019.08.30 148
63 예수님의 이름의 권능 [2] 예수제자 2019.08.26 120
62 예레미아강해 요한계시록 강해 [1] 그루터기 2019.08.03 522
61 십일조 용도에 관한 질문입니다. [1] 홍준석 2019.08.02 232
60 목사님 꿈해석 부탁드립니다. [1] 그루터기 2019.07.26 251
59 합정동 교회를 알게 해주신 하나님 감사합니다!! [1] 그루터기 2019.07.26 201
58 아디아포라의 준수에 대한 질문 [2] 남은자 2019.05.27 148
57 고후11장 설교 말씀을 듣고 [1] 남은자 2019.04.07 185
56 신천지, 구원파등 이단들이 하나님께서 선택하신 자녀를 실족케 할 수 있는지 [2] 남은자 2019.02.26 286
55 감사합니다 [1] 사랑해요 2018.08.13 322
54 성경의 옷차림에 대한 질문입니다. [1] 삼손과예후 2018.04.09 593
53 이단/배교에 빠질만한 좋은 조건 똘이강해 2018.01.01 440
52 용서와 신원에 대한 성경의 입장이 궁금합니다. [4] 삼손과예후 2017.12.03 504
51 中, 심해지는 교회 탄압…"헌금ㆍ기부금, 국가에 반납해야" 관리자 2016.07.11 562
50 한편에선 십자가 철거, 다른쪽선 기독교 ‘중국화’ 관리자 2016.07.11 517
49 탈북자 선교보고서 file 관리자 2016.02.15 2131
48 '왕의 재정학교'의 문제에 대하여 oldfaith 2016.01.07 1286
47 이택환, "왕의 재정학교 강의에 대한 문제의식" oldfaith 2016.01.06 1511
» 익명의 여성도, '왕의 재정학교(김미진 간사)'의 성경적 오류에 대해 [1] oldfaith 2016.01.06 14682
45 이춘성, "왕의 재정에 대하여" [1] update oldfaith 2016.01.06 3420
44 소개해주세요! [1] 최명곤 2015.11.29 464
43 낱말 언약과 계약 [1] 곽정환 2015.09.18 652
42 십일조에 관해 몇가지 질문 드립니다. [1] 아무개 2015.08.15 1039
41 근본주의운동이 장로교의 체계 속에서 꽃필 수 있을까요? [1] 홍준석 2015.06.17 1092
40 성령론... [1] 신지욱 2014.09.11 907
39 성경연구에 전념하자 김효성 2014.08.27 818
38 의롭다 여김을 받기 위한 믿음은 어느 정도 완전성이 요구되며, 그 믿음이 진짜인지 가짜인이 무엇으로 알 수 있는가? [3] 박정호 2014.08.12 1140
37 안식교(SDA)은 현재 NAE 회원이 아님 김효성 2014.06.10 4160
36 안티기독교 카페의 글들을 보며 [2] 김효성 2013.07.24 1293
35 총신대 신학대학원 여동문회의 잘못된 행동 김승욱 2010.09.30 2046
34 양태론, 단일신론, 삼신론에 대해 김효성 2007.06.28 3970
33 빈야드 계열의 찬양에 대해 [1] 백옥순 2004.06.10 3338
32 드디어 찾았습니다. [1] 정지수 2004.05.06 2169
31 또다른 문제.. [1] 윤민석 2004.02.06 1997
30 문자주의로 본 근본주의에 대하여.. [1] 윤민석 2004.02.06 2169
29 열린 예배에 대하여.. [1] 윤민석 2004.02.06 2316
28 구약 역시 일부일처제 윤리인데, 간음한 신자들은 어떻게 천국에 갔나요? [1] file 김재명 2013.06.05 1778
27 사사기14장 주석관련 질문입니다. [1] file 김재명 2013.06.04 2075
26 WEA에 대해 질문드립니다. [1] 한성일 2012.05.03 1204
25 동성연애자는 변화할 수 없는가요? [2] 손유명 2012.05.24 1511
24 성경은 여성을 차별합니까? [3] 김종원 2012.05.18 6837
23 보수주의 신학은 율법주의 신학? [1] 김종원 2012.01.06 1563
22 한국기독교장로회를 어떻게 봐야 합니까? [4] 김종원 2011.08.29 2228
21 천국과 지옥에 대한 질문 [1] 김종원 2011.03.10 1650
20 그리스도인의 이혼 [1] 김승욱 2011.03.04 1792
19 주일에 대한 질문입니다. [2] 홍집사 2011.01.21 1911
18 목사님께서 쓰신 신약본문문제 글을 보았습니다. [1] 다니엘 2010.11.25 1400
17 알미니안주의에 대해 질문드립니다 [2] file 백성대 2010.07.09 2088
16 이머징 교회에 대해 [1] 정준경 2010.05.19 1850
15 여성의 사역에 대한 질문 [1] 차상민 2010.01.16 1951
14 기적(현상)에 대한 판단 [1] 이철호 2008.06.02 2440
13 Presbyterian Church in America에 대해? [1] 도기철 2007.05.22 2010
12 성경적인 교회를 찾고있습니다. [2] 양재향 2007.04.12 2545
11 방언에 대해 질문하신 강 형제에게 김효성 2007.04.05 2325
10 그리스도인의 교회를 위한 올바른 현금의 자세에 대한 질의 [1] 김철주 2005.04.18 2014
9 욥 19:26 [1] 유영아 2005.03.27 1805
8 한국성경공회에서 번역하는 성경에 관한 질문입니다. [1] 양현모 2004.09.22 2613
7 신사도적 개혁교회운동에 대하여 [1] 김집사 2004.08.20 1977
6 형제교회 비평 올립니다. (brethren church) [1] file 홍준석 2014.09.01 1735
5 "지금 우리에게는 디트리히 본회퍼, 그가 필요하다?" 박우석 2011.08.17 1593
4 음 화가 나는군요.. [1] 박영민 2007.03.21 3309
3 목사님,궁금한 점이 있습니다.(전쟁관에 대해) [1] 배규천 2007.03.01 2401
2 자유주의신학에 관한 나의 견해.. [1] 박영민 2006.10.29 2708
1 여호와 엔 샬롬 김종빈 2005.01.28 3124

주소 : 04072 서울특별시 마포구 독막로 26 (합정동)ㅣ전화 : 02-334-8291, 334-9874ㅣ팩스 : 02-337-4869ㅣ이메일 : oldfaith@hjdc.net
Contact oldfaith@hjdc.net for more information.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